2021.10.1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2.5℃
  • 흐림강릉 16.9℃
  • 구름많음서울 12.8℃
  • 흐림대전 15.5℃
  • 흐림대구 16.1℃
  • 울산 14.6℃
  • 흐림광주 16.5℃
  • 부산 13.6℃
  • 흐림고창 16.7℃
  • 흐림제주 18.2℃
  • 구름많음강화 10.7℃
  • 흐림보은 15.3℃
  • 흐림금산 15.5℃
  • 흐림강진군 16.0℃
  • 흐림경주시 14.5℃
  • 흐림거제 14.7℃
기상청 제공

가천대, 선천면역 매개 만성염증질환 연구센터, 바이오 이미징 핵심연구지원센터 개소

URL복사

 

가천대학교는 13일 가천대 이길여 암당뇨연구원 4층 대강당에서 ‘선천면역 매개 만성염증질환 연구센터(CidMRC)’와 ‘바이오(Cell to In-vivo) 이미징 핵심연구지원센터’의 개소식 및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가천대는 지난 6월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주관하는 ‘선도연구센터 기초의과학분야(MRC)’와 교육부, 한국연구재단, 한국기초과학지원연구원이 시행하는 ‘기초과학 연구역량 지원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앞으로 MRC사업은 정윤재 의과대학 교수가 총괄책임을 맡아 진행하게 된다. ‘선천면역 매개 만성염증질환 연구센터’를 신설하고 최대 2028년 2월까지 정부출연금 94억5000만원을 비롯 총 156억7000만원이 사업에 투입될 예정이다.

 

연구센터는 환경 자극, 대사체 등 스트레스 인자로 유도되는 선천면역세포의 기능이상 및 염증 강화 기전을 규명해 피부, 장점막, 간에서 발생하는 만성염증질환의 발병원인을 찾고 선천면역세포의 활성을 모니터링 하고 조절할 수 있는 치료기술을 제시하게 된다.

 

‘기초과학 연구역량 지원사업’은 총 48억원 규모의 사업으로 의과대학 백현만 교수가 총괄책임을 맡아 ‘바이오(Cell to In-vivo) 이미징 핵심연구지원센터’를 신설해 6년간 운영한다.

 

이길여 암당뇨연구원의 핵심연구지원 센터의 시설을 송도의 바이오 업체에게 개방해 바이오 이미징 분야 전문성 확보와 공동연구를 진행, 우수연구 성과를 창출할 예정이다.

 

개소식과 현판식에 이어 센터의 성공적인 운영과 발전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심포지엄은 주경민 성균관대 의대교수, 박병헌 전북대 의대교수, 정윤재 가천대 의대 교수가 발표를 맡아 온라인으로 중계됐다.

 

정윤재 교수는 “가천대학교 학부-대학원-학위 후 과정을 포괄하는 장기적이고 체계적인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세계적 수준의 연구진과 경쟁할 수 있는 차세대 연구 인력 양성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현만 교수는 “가천대 이길여암당뇨연구원의 핵심연구지원센터는 인천시와 경기 서부권 유일의 ‘의생명과학분야’ 센터로 이길여 암당뇨연구원에 구축된 우수한 시설과 장비를 내·외부 기관에 공개해 대학 및 기업 연구자의 연구 지원과 기술 개발의 구심적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이길여 가천대 총장은 “두 센터가 기초 연구와 최신 장비를 운영해 연구의 시너지를 발휘하면서 세계적인 의과학의 선두주자로써 성공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