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8 (토)

  • 구름조금동두천 26.3℃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27.1℃
  • 맑음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4.3℃
  • 맑음울산 22.5℃
  • 구름많음광주 25.8℃
  • 구름조금부산 23.2℃
  • 구름조금고창 24.6℃
  • 구름조금제주 25.3℃
  • 맑음강화 24.0℃
  • 맑음보은 24.0℃
  • 맑음금산 24.8℃
  • 구름조금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22.8℃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정치

이학재 전 의원 윤석열 캠프 합류

URL복사

 

윤석열 전 검찰총장 대선 캠프에 국민의힘 신지호ㆍ이학재 전 의원과 시사평론가 김병민씨 등이 합류한다.

 

국민의힘 비대위원을 지낸 김병민씨는 캠프 대변인을 맡는다. 신지호 전 의원은 정무 총괄, 이학재 전 의원은 정무 특보를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윤 전 총장 캠프의 신임 김병민 대변인은 25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이 밝혔다.

 

김 대변인은 “윤 전 총장 캠프 공식 명칭은 ‘국민캠프’”라며 “정권교체를 염원하는 국민의 뜻을 모아, 국민의 상식이 통용되는 나라를 만들기 위해 모두가 함께 참여하는 ‘국민의 선거캠프’를 만들고자 한다”고 했다.

 

상근 정무특보엔 이학재 전 의원, 상근 정무보좌에 함경우 전 국민의힘 조직부총장, 상근 대외협력 특보에 김경진 전 의원이 함께한다고 한다. 

 

윤 전 총장 캠프 관계자는 “이번 인선을 계기로 공보와 정무 기능을 강화하고 대선 캠프 다운 캠프로 변모할 것으로 보인다”며 " 언론과의 소통도 한층 더 원활해지고 후보의 생각을 더 효과적으로 잘 전달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했다. 

 

캠프의 다른 관계자는 “그간 캠프 분위기를 전환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내부에서도 많이 나왔다”며 “선거 경험이 많지 않은 이들이 대부분이어서 초기 시행착오과 혼란이 있었지만 경험이 많은 중량급 인사들의 캠프 합류를 계기로 정상적 캠프 모습으로 탈바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