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1 (토)

  • 맑음동두천 29.1℃
  • 구름많음강릉 32.8℃
  • 맑음서울 30.9℃
  • 구름조금대전 32.7℃
  • 구름많음대구 32.0℃
  • 흐림울산 28.4℃
  • 구름조금광주 31.2℃
  • 구름많음부산 28.3℃
  • 맑음고창 29.7℃
  • 구름많음제주 26.9℃
  • 맑음강화 27.2℃
  • 구름조금보은 31.1℃
  • 구름조금금산 30.2℃
  • 구름많음강진군 29.8℃
  • 흐림경주시 29.9℃
  • 구름조금거제 27.6℃
기상청 제공

iH공사, 검단신도시 입주민 맞이 시작

- 인천시와 I-MOD 서비스 도입 협약 체결 등 추진 -

URL복사

 

iH공사는 검단신도시 입주 개시에 발 맞춰 수요기반 스마트모빌리티(I-MOD*) 서비스 도입을 위한 사업추진 협약을 체결했으며, 입주민 체감형 스마트시티 모바일 앱 배포 등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 Incheon-Mobility on Demand(I-MOD): 인천시 수요응답형 모빌리티 서비스로, 승객의 이동수요를 실시간 반영하여 운행되는 교통 서비스이다.

 

검단신도시는 인천 최대의 계획 신도시로서 2023년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 중이며, 총 7만 5천여 세대가 입주할 예정이다. 14일 호반써밋 1단지 입주를 시작으로 총 6개 블록 7,976세대가 올해 안에 순차적으로 입주할 예정이다.

 

공사는 입주민을 맞이하기 위해 다양한 입주지원책을 준비해왔다. 그 첫 번째 지원책으로, iH공사는 입주민의 대중교통 이용불편 해소 및 교통 편리성 증대를 위한 교통지원 방안을 마련했다. 오는 8월부터 대중교통 안정화가 예상되는 내년 12월까지 검단신도시 지역 내 이동과 출퇴근 시간대 인근 전철역 이동지원을 위한 I-MOD 버스 등이 운행될 예정이다.

 

I-MOD 서비스는 인천시가 추진하는 스마트시티 챌린지 사업을 통해 검증된 수요기반 모빌리티 서비스로서, 공사는 7일 인천시, 현대오토에버, 씨엘과 함께 I-MOD 서비스 도입을 위한 사업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본 협약체결을 통해 인천시는 I-MOD 서비스 제공을 위한 정책적 지원 및 면허 관련 행정지원, iH공사는 사업총괄 및 사업추진에 필요한 예산지원을 담당한다. 현대오토에버는 I-MOD 서비스 제공을 위한 플랫폼과 인공지능 기술기반의 최적 배차·경로 알고리즘을 제공하며, 씨엘은 I-MOD 서비스 관제 및 운영 등의 역할을 수행한다.

 

입주민 중심의 체감형 스마트시티 모바일 앱(명칭: 네스트e-음)도 개발 마무리 단계에 있다. 6월말부터는 이 앱을 통해 교통 등 생활편의, 의료, 교육, 단지별 입주 일정 등 생활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I-MOD 탑승 시 호출·예약 기능도 갖춰 입주민의 편리한 이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21일부터는 입주종합상황실(☎ 070-4153-3621~2)도 운영된다. 인천시, 서구청, iH공사 및 LH 인력으로 구성된 입주종합상황실은 근린공원 2호 공원사무실에 위치해 입주 관련 기반시설 및 교통 등을 안내하고, 입주와 관련된 각종 민원 담당 기관(부서)을 안내할 예정이다.

 

공사는 각종 입주지원책과 더불어 도로 등 기반시설, 교육·공공시설에 대한 현황과 향후 계획도 밝혔다.

 

현재 검단신도시 1단계 단지조성공사 공정률은 97%로, 사업지구 내에 설치하는 도로를 포함한 기반시설은 입주민의 불편함이 없도록 준비됐다.

 

반면, 지하철과 광역도로 6개 노선은 검단신도시 2지구 지정취소에 따른 광역개선대책 변경, 철도사업계획변경(102역사 신설 등) 및 도로 관련 기관협의 난항 등으로 지연되어 2023년~2024년 중 개통예정이다.

 

학교시설은 오는 9월 초등학교 2개소가 개교할 예정이며, 2022년에는 중학교 2개소, 고등학교 1개소 및 유치원 1개소가 개교할 예정이다.

 

iH공사 이승우 사장은 “스마트시대에 맞는 정확한 정보제공, 신속한 민원 대응, 탄탄한 기반시설 마련을 통해 입주민들이 불편함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