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월)

  • 흐림동두천 14.1℃
  • 구름많음강릉 13.5℃
  • 흐림서울 16.1℃
  • 구름많음대전 16.6℃
  • 구름많음대구 14.2℃
  • 구름많음울산 11.4℃
  • 흐림광주 15.3℃
  • 구름많음부산 12.5℃
  • 흐림고창 15.2℃
  • 흐림제주 16.4℃
  • 흐림강화 12.2℃
  • 구름많음보은 11.5℃
  • 흐림금산 13.6℃
  • 흐림강진군 13.6℃
  • 구름많음경주시 9.3℃
  • 구름많음거제 13.1℃
기상청 제공

인천 서구, 서로e음 사용자 40만 돌파…서구민 10명 중 8.3명 쓴다

- 삶 깊숙이 뿌리내린 일상적인 생활 수단으로 자리매김

URL복사

 

인천 서구의 지역화폐 서로e음 사용자 수가 40만 명을 돌파했다.

 

발행 가능 인구 10명 중 8.3명의 지갑엔 서로e음 카드가 꽂혀있고, 스마트폰엔 서로e음 앱이 깔려있다는 뜻이다.

 

이 같은 수치는 서로e음이 구민의 생활 깊숙이 뿌리내린 일상적인 결제 수단이자 생활 수단으로 자리매김했음을 입증하고 있다.

 

또한, 시즌제를 통해 매번 독보적인 콘텐츠를 선보이며 전국 지역화폐의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데 있어 가장 큰 원동력이 되고 있다.

 

서구에 따르면, 지난 7일 서로e음 사용자가 드디어 40만 명을 넘어섰다.

 

이는 서구 인구 54만여 명 중 74%에 해당하며, 지역화폐 사용 가능 연령인 만 14세 이상 인구 48만여 명 중에선 무려 83.3%에 달한다.

 

이에 앞서 서로e음은 2019년 5월 첫 발행 후 19개월 만인 지난해 12월, 사상 최초로 발행액 1조 원을 달성하며 지역화폐의 역사를 새로 쓰기도 했다.

 

이러한 서로e음의 성공 비결로는 먼저 서구민과 소상공인의 적극적인 참여가 꼽힌다.

 

이는 역외소비율이 전국적으로 높았던 서구의 경제 구조를 변화시키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끈 견인차가 됐다.

 

아울러 첫 기획 단계부터 편의성을 강조하며 전자식 모바일 플랫폼을 선택해 사용자들이 언제 어디서든 편하게 서로e음에 접근할 수 있도록 한 점도 주효했다.

 

이뿐만 아니라, 시즌제를 도입하며 온리&냠냠서구몰, 배달서구, 혜택+서구, 송금 등 플랫폼에 기반한 다양한 부가서비스를 제공해 활용도를 높여왔으며, 기부 채널인 서로도움을 통해 공동체 의식을 높일 수 있도록 한 점도 다른 지역화폐와 차별화된 서로e음만의 강점이다.

 

이재현 서구청장은 “서로e음은 이제 40만 명의 사용자를 가진 플랫폼으로 성장했으며, 이를 토대로 앞으로도 서구민과 공동체를 위해 꼭 필요한 부가서비스를 다양하게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 청장은 “서로e음은 단순한 결제 수단을 넘어 구민의 경제·사회·문화·복지 등 삶 전체를 이어주는 플랫폼으로 계속 진화하고 있다”며 “구민의 삶의 질 향상과 행복 증진을 이끌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